제주항공, 중국 하얼빈과 베트남 푸꾸옥 신규 취항
상태바
제주항공, 중국 하얼빈과 베트남 푸꾸옥 신규 취항
  • 이희진 기자
  • 승인 2019.09.30 10:2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10월 ‘역사의 땅’ 中 하얼빈 주3회(수∙금∙일)

- 11월 ‘베트남의 제주도’ 푸꾸옥 매일 운항
제주항공기가 이륙하고 있다. [사진=제주항공]
제주항공기가 이륙하고 있다. [사진=제주항공]

 

[제주국제관광방송=이희진 기자] 제주항공은 오는 10월11일부터 인천~하얼빈 노선에 주3회(수∙금∙일요일), 11월21일부터는 인천~베트남 푸꾸옥 노선에 매일 운항한다고 30일 밝혔다.

헤이룽장성의 성도인 하얼빈은 제주항공이 지난 8월 취항한 옌지와 함께 둥베이(東北) 3성 대표 도시로 110년인 1909년 10월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곳으로 잘 알려져있다. 지난달에는 코트라(KOTRA)가 이 곳에 무역관을 개설하며 한중 경제교류의 중심도시로 부상하고 있다.

인천~하얼빈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주3회(수∙금∙일요일) 06시55분(이하 현지시각)에 출발해 중국 하얼빈공항에 08시30분에 도착하고, 하얼빈에서는 09시5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13시4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제주항공은 11월21일부터 베트남 푸꾸옥에도 주7회 신규취항한다. 푸꾸옥은 베트남 남단에 위치한 섬으로, 우리나라 제주도와 같이 베트남 국민들이 좋아하는 휴양지 중 한 곳이다. 연중 최저 22도에서 최고 30도 수준의 온화한 날씨와 스노클링 등 다양한 해양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.

인천~푸꾸옥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20시35분(이하 현지시각)에 출발해 베트남 푸꾸옥 공항에 00시45분(+1일)에 도착하고, 푸꾸옥에서는 01시45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09시2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. 이번 푸꾸옥 취항으로 제주항공은 하노이(인천)와 다낭(인천ㆍ부산ㆍ대구ㆍ무안), 나트랑(인천), 호찌민(인천) 등 베트남 5개 도시에 8개 노선망을 갖추게 됐다. 

제주항공은 인천~푸꾸옥 신규취항에 맞춰 오는 10월14일까지 특가항공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. 내년 3월28일까지 탑승할 수 있는 해당 노선 항공권을 편도총액운임 기준으로 11만1200원부터 판매한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